노트라인 베스트팔렌, 원격 수업 위한 태블릿 보급 결정

코로나19 사태로 학교 폐쇄가 장기화되는 가운데 온라인 교육에 대한 지원책이 강구되고 있다. 노트라인 베스트팔렌(Nordrhein Westfalen)주의 사회 복지 주 고등 법원은 모든 학생에게 태블릿이 보급되도록...

작센주 초등학교 전면 개방, 학부모가 막다

최근 작센(Sachsen)주와 작센 안할트(Sachsen Anhalt)주에서 초등학교를 전면적으로 개방하기로 결정했던 바가 있다. 하지만 작센주에서 학부모가 이에 대해 크게 반발했고, 결국 작센주에선 학교 출석을 의무화하지 않는 것으로...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원격 학교 수업, 교사들 부담 적어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학교가 폐쇄되고 많은 학생이 자택에서 원격으로 수업을 받고 있다. 학교 수업이 원활하게 진행되는지에 대해 알렌스바흐(Allensbach) 여론 조사 연구소에서 400여 명의 교사를...

올해 수능생 총 백만 명 이상

통계청의 최근 조사에 따르면 독일 전역에 최대 110만 명의 수능생이 올해 졸업 시험을 치르게 된다. 코로나19의 문제로 인해 백만 명의 수험생이 제약을 받을 것으로...

코로나19로 인해 여러 연방주에서 수능 날짜 연기

기존에 슐레스비히 홀슈타인(Schleswig Hohlstein)주는 올해 수능(Abitur)을 취소하려 했고, 이에 많은 연방주도 수능 취소를 고려했던 바가 있었으나, 연방 문화부에서 수능 취소는 허용하지 않는 것으로 결정했다....

유로 연합, 독일의 인종 차별 방지 강화 권고

유로 연합 평의회의 차별 방지 위원회(ECRI)에서 최근 독일의 인종 차별 방지에 대한 대안을 강화할 것을 권고했다. 2019년까지 5년 간 독일의 인종 차별 수준을 조사한...

초등학교 음악 교사 23,000명 부족

최근 베르텔스만 재단(Bertelsmann Stiftung)과 독일 음악 위원회(Deutsche Musikrat) 등의 요청에 따라 진행된 조사에 따르면 독일 초등학교(Grundschule)에 23,000명의 음악 교사가 부족하다고 한다. 독일 초등학교는 주마다 다르지만...

14세 이하 히잡 착용 금지, 이민 협회에서 지지

독일 이민 협회 BAGIV에서 국가가 학교에서의 히잡 착용을 금지할 수 있다는 입장을 냈다. 구체적으로는 14세까지 연령의 여학생에게 학교 측에서 히잡 착용을 금지하도록 제도를 도입하더라도 이민...

학생 생활기록부, 학생의 요구로 삭제되지 못한다 – 베를린 판례

최근 베를린(Berlin)에서 한 전학생의 학부모가 이전 학교에서 작성된 생활기록부가 폐기되어야한다고 주장했다. 이 사항은 법원까지 갔고, 결국 베를린 행정법원은 지난 3월 4일 이 요구를 기각했다고 밝혔다. 해당...

독일 2025년에 교사 2만 명 이상 부족할 것

독일에 학교 교사 인력이 줄어들고 있다. 최근 니더작센(Niedersachsen) 주 문화부는 2019년 교사 1,120여 명이 줄어들었다고 보고했다. 교육 인력 노조인 GEW는 니더작센의 교사가 다른 연방주로 이직한 경우가...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