뮌헨 대학 국가 지원비 횡령 의혹 – 1인 택시비로 수만 유로 청구

최근 바이에른(Bayern) 고등 회계 검사원에서 뮌헨(München)의 루드비히 막시밀리안 대학(Ludwig Maximilian Universität)에 비리 의혹을 제기했다. 해당 대학이 과소비로 횡령한 공금이 수만 유로로 추정된다. 해당 대학은 연방 과학부를...

코로나19 사태로 변하는 선거 문화

코로나19 사태로 외출이 어려워진 상황에 정치인도 지지율을 올리기가 어려운 시기가 됐다. 이로 인해 독일의 선거 운동 문화에 조금씩 변화가 나타나고 있다. 9월 13일에 노트라인 베스트팔렌(Nordrhein...

8월 10일 독일 코로나19 현황

파울에얼리히 (Paul Ehrlich) 연구소, 최근 곳곳에서 진행 중인 3번째 단계 실험이 성과를 보일 경우, 올해 말이나 내년 초에 첫 코로나19 백신 허가가 있을...

상반기 전기 자동차 수요 증가

코로나19 사태로 독일 자동차 시장이 침체된 가운데 전기차의 수요가 늘어났다. 올해 상반기 전기차 판매량이 작년 판매량을 추월했다. 최근 베르기쉬 글라드바흐(Bergisch Gladbach)의 자동차 연구소 CAM이 보고한 바에...

코로나19로 지방 주택 수요 증가

코로나19 사태에 독일 경제가 침체기에 들어선 가운데 부동산 시장은 여전히 호황이다. 그런데 코로나19가 부동산에 전혀 영향을 주지 못한 것은 아니며, 도시 외 지방의 부동산...

베를린, 경찰관 채용 시 정치 성향 검증 시스템 도입

베를린(Berlin) 경찰은 앞으로 극우 정치사상 검증을 받은 뒤에 채용될 수 있다. 또한, 채용된 후에도 극우 정치 성향임이 드러났을 경우 해고될 수가 있게 됐다. 최근 베를린...

아바이츠암트 정보 유출 사건, 피해자 있음에도 수사 종결 논란

올해 초에 아르바이츠암트(Bundesagentur für Arbeit)에서 많게는 수만 명의 사용자 정보가 유출된 일이 있었다. 그런데 최근 검찰 측에서 해당 사건의 수사를 중단해서 논란이 되고 있다. 아르바이츠암트는 어느...

8월 7일 독일 코로나19 현황

8월 6일에 독일 신규 확진자 수가 3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으며, 독일여론 대부분이 록다운 재도입 예상. 여론 조사 기관 Civey에서 8월 3~5일에 5천여 명을 대상으로...

독일 최대 부동산 기업 상반기 수익 급증, 코로나 영향력 적어

독일 최대의 부동산 기업 중 하나인 보노비아(Vonovia)의 올해 상반기 수익(Funds from Operations)이 지난해 대비 11% 상승했다. 그 결과 주가가 상승하여 2013년 상장 등록 이후...

학교에서 외국어 말해 반성문 쓴 학생 – 인종 차별 의혹

최근 바덴뷔르템베르크(Baden Württemberg)주의 한 학교에서 외국인 학생이 외국어를 말했다는 이유로 반성문을 쓰는 벌을 받아 논란이 되었다. 블룸베르크(Blumberg)에 있는 한 초등학교는 학생 중 43%가 이민 배경이거나...

최신 뉴스